메인으로

[다이어트 잘먹고 성공하자] 이불 밖은 위험해도 '확찐자'는 곤란해요. 뱃살빼는 운동법

  • 날짜
    2020-04-09 10:40:09
  • 조회수
    184
  • 추천수
    0
첨부파일
다운로드1000_1000_6.jpg

http://isplus.liv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23735076


코로나19 확산으로 외출과 야외활동이 어려워진 이 시기에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확찐자(코로나19가 무서워서 집안에서 밥만 먹다가 살이 확 찌는 현상을 이르는 말)'라는 유행어가 퍼졌다.
 
사회적 거리 두기, 재택근무로 활동량이 감소하면서 홈 트레이닝이 인기다. 헬스장이나 운동시설도 이용할 수 없기에 홈트족이 늘면서 운동법을 알려주는 다양한 채널과 각종 실내 운동기구의 판매량도 늘고 있다. '확찐자'가 되지 않기 위해 홈 트레이닝시 조금 더 효율적인 뱃살 다이어트 팁을 소개한다.
 
뱃살은 배가 나왔다고 해서 다 같은 뱃살은 아니다. 어떤 사람은 윗배가, 어떤 사람은 아랫배가 나온다. 이런 뱃살 유형에 따라 그 공략법도 달라져야 한다.
 
윗배가 나온 사람은 평소 불규칙한 식습관을 가지고 있으며, 폭식과 과식을 즐기는 경우가 많다. 이런 사람은 피하지방보다는 내장지방을 줄여야 하는 타입이다. 식단은 단백질과 섬유질이 풍부한 채소 위주로 바꾸고 가벼운 달리기, 빨리 걷기와 같은 유산소 운동을 규칙적으로 하는 것이 도움된다.


아랫배가 볼록 나왔다면 평소 활동량이 적고 변비가 심한 경우가 많다. 이런 사람은 혈액 순환이 잘 안 돼 지방 세포가 셀룰라이트로 전환될 가능성이 크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체지방과 셀룰라이트를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는 전신 근력운동과 유산소 운동을 병행하는 것이 좋다. 유산소 운동은 단순히 걷기보다는 근육을 자극할 수 있는 계단 오르기, 자전거 타기가 도움된다.


음식은 조금씩 자주 먹는 것이 좋고, 매 끼니 섬유질이 풍부한 채소, 해조류 등을 섭취하는 것이 도움된다. 만약 좀 더 효과적인 방법을 찾는다면 뱃살을 유발하는 변비를 없애 주고 다이어트를 도와주는 '다먹고 다이어트' 같은 보조제를 먹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라 할 수 있다.
 
‘다먹고 다이어트’는 탄수화물이 지방으로 바뀌는 걸 억제해주는 가르시니아 캄보지아 추출물이 함유되어 있어 체중과 체지방량을 감소시켜주며, 지방을 연소시키는 데 큰 역할을 하는 비타민C도 함유되어 있어 지방 연소를 촉진한다. 이 제품은 식약처에서 인정한 제품으로 안심 섭취가 가능하다.